art shows in Seoul ending soon

Winter Show

Gana Art Sounds
가나아트 사운즈
Sounds Hannam #13, 35 Daesagwan-ro, Yongsan-gu, Seoul
서울시 용산구 대사관로35 사운즈 한남 13호
9 Dec 2020 - 3 Jan 2021
Gana Art Sounds is pleased to present, "Winter Show", on view from December 9th, 2020 through January 3rd, 2021 to embrace the coming year with great hopes. This exhibition consists of works characterized by white color by six artists, Younghoon Ko, Wen Ping, J. Park, Sufan Oh, Ufan Lee, and Maria Chang. Rene Huyghe said in his book "L’Ame et I’Art" that color directly reflects the artist's fundamental nature. As his insightful words show, the six artists interpret "white" as their unique formative language and unravel it in various ways. As you can see the endless possibilities using one color scheme, this will provide a great opportunity to get a glimpse of contemporary art which delivering different messages.
가나아트 사운즈는 한 해를 마무리 짓는 의미의 기획전, 《Winter Show》를 연다. 이번 전시는 고영훈, 문평, 박종규, 오수환, 이우환, 장마리아, 총 6인의 작품 중에서도 흰색이 특징적인 작품들로 구성되었다. 르네 위그(Rene Huyghe)는 그의 저서 『예술과 영혼(L’Ame et I’Art)』에서 “색채는 사고가 개입할 필요도 없이 직접적으로 화가의 근원적 본성을 반영해 준다”라고 말했다. 그의 통찰력 있는 서술과도 같이 6인의 작가는 ‘흰’ 색을 고유의 조형언어로 해석하여 다채롭게 풀어낸다. 그들이 하나의 색에서 무궁한 가능성을 엿보았듯, 이번 전시가 다양한 매체와 주제로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현대미술의 일면을 엿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전시는 2020년 12월 9일부터 2021년 1월 3일까지 가나아트 사운즈에서 볼 수 있다.
Source: 가나아트/Gana Art
Source: Gana Art/Maria Chang, In Between-Spring Series(White Ivory 2)
Source: Gana Art/Lee Ufan, With Wind
Source: Gana Art/Oh Sufan, Tranquility
Source: Gana Art/Wen Ping, Moon J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