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 shows in Seoul current

Flowers for Books

책을 위한 꽃

Jean-Philippe Delhomme 장-필립 델롬

Perrotin
페로탕
1F 5 Palpan-Gil, Jongno-Gu, Seoul
서울 종로구 팔판길 5
29 Apr 2021 - 28 Jun 2021
Perrotin Seoul is pleased to present Flowers for Books, Jean-Philippe Delhomme’s first solo exhibition in Asia. The exhibition is composed of intimately scaled still life paintings that, at first sight, fulfill the promise of the title. Books, magazines and vases of cut flowers occupy his still lifes. A series of portraits, painted from life with different sitters, introduce a presence among the inanimate artifacts. Delhomme places the sitter in the semi-abstract decor of the bare studio. Flowers, books and models manifest themselves in the pictorial landscape of Jean-Philippe Delhomme that is more concept than real space. The studio is a mental space that Delhomme can control, but only to a certain degree until the sitter for a portrait looks back at him.
페로탕 서울은 장-필립 델롬의 아시아 첫 개인전 "책을 위한 꽃"을 개최한다. 전시회는 제목과 일치하는 모습의 첫인상을 지닌 정물화 소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각 정물화 작품 속에는 책과 잡지, 그리고 손질된 꽃이 꽂힌 화병이 놓여있다. 다양한 모델의 실물을 보며 그려진 여러 점의 인물화는 미동 없는 물건들 사이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는 그들의 모습을 보여준다. 델롬은 그의 모델들을 추상적인 듯한 장식의 작업실 속에 위치하게 한다. 장-필립 델롬이 그려내는 작품의 대상인 꽃, 책, 그리고 모델은 실제 존재하는 공간보다 더욱 개념적인 배경 속에 자신을 드러낸다. 작업실은 작가 본인이 전적으로 통제할 수 있는 정신적인 공간이지만 이는 인물화의 모델이 그를 돌아보는 순간까지만 유효하다.
Source: Perrotin
Source: Jean-Philippe Delhomme, Flowers and Artforum, 2021 Perrotin
Source: Jean-Philippe Delhomme, Iris and Artforum, 2021 Perrotin